fbpx

2020 네이버 웹툰 추천 ) 목요일

목요일에 즐겨보는 띵작이 하도 많아서 수요일에 이어서 바로 작성해봄
나 근데 진짜 많이 보네…


수요일의 ‘연놈’ 웹툰보다는 가벼운 느낌의 로맨스 코미디라서 아직은 보는 중..
급식들의 연애 이야기라 나이든 아저씨인 나에겐 살짝 거리감이 느껴지긴 해 ㅎㅎ 가끔씩 감정선 겁나 깊어져서 막 BGM 나오고 오글거릴 땐 살짝 보기 힘듬
그래도 주인공 커플 달달하고 캐릭터별로 특색이 다 있어서
학창시절 연애 한번도 못해본 상실감을 대리만족한달까..? (먼산)


좀비들이 등장했다가 사라진 세계관에서 몰래 좀비가 된 딸을 시골에 숨겨놓으면서 사는 가족의 이야기
애용이라는 고양이가 정말 커여워서 이모티콘까지 나왔다
가끔은 울컥하지만 소소하게 웃겨서 재밌음
이 작가님의 ‘오즈랜드’ ‘타임인조선’ 재밌게 봤었당 추천함


요즘 내 최고 기대 신작.. 진짜 재밌어서 미쳐버릴 것 같음. 서로 다른 주인공 3명이 ‘복서’가 되어가는 성장 만화. (전혀 뻔하지 않음)
주인공 한명은 재능충 일진, 한명은 노력충 찐따, 한명은 흑염룡이 숨겨진 괴물임
액션씬도 그렇고 장면 구성이나 몰입도가 걍 지림. 잘 만든 애니메이션을 쭉 보는 느낌.
괜히 일찍 봤다는 생각을 자꾸 하게 됨ㄹㅇ 진짜 가둬놓고 이것만 그리게 하고 싶다…..


킹두나는 인정이지 ㅋㅋㅋ
‘나노리스트’ 때도 그렇고 여자 캐릭터를 너무나 잘 그리는 ㅆㅅㅌㅊ 그림체의 로맨스 코미디 웹툰
주인공 혼자 여자 3명이랑 썸을 타는데 부러워죽겠다…


띵작의 재연재. 약간 스릴러 같기도 하고 작가가 천재인 것 같기도 하고
겁나 특이한 에피소드 하나하나가 독립적으로 진행되는 웹툰이다
설명하기 겁나 어렵네 걍 보셈 띵작임


썸네일의 여자 주인공이 ㅆㅅㅌㅊ 재능충인데 믿던 언니한테 통수맞고 이름을 뺏겨서 인생망함
근데 그 ㅆㅅㅌㅊ 재능 때문에 계속 능력이 드러나고, 언니랑 얼떨결에 재회하는 스토리.
뻔한 스토리가 아니라서 재밌게 보고 있음


소개의 ‘말입니다’는 좀 불편하긴 한데 ‘뷰티풀 군바리’가 의경쪽이라면
이건 육군을 갔다온 군필은 계속 과몰입해서 보게 되는 군필전용 웹툰
무거운 주제도 많이 다루고… 재밌게 보고 있음
군대 안 간 미필도 보면 도움됨ㄹㅇ


일진물에 조폭물까지 섞어버린 웹툰
학교 찐따와 조폭 대장의 영혼이 바뀌어서 학교 찐따가 일진들 참교육하고,
조폭 대장이 조직을 정화시키는? 그런 스토리를 가지고 있다. (개그가 많음)
일진물 싫어하는 애들도 재밌게 볼 수 있는 코미디 액션 스토리


실종됐던 오빠가 베어그릴스가 돼서 돌아왔다!
진짜 매번 재밌게 보고 있는 힐링 개그 웹툰ㅋㅋ
전개 방식이 감동 + 병맛 + 힐링 이렇게 되기 힘든데 참 독특한 것 같음
동물들도 동글동글하고 귀엽게 잘 그려서 재밌게 보고 있다


급식 시절 때 헤어진 애들이 같은 대학교, 자취방 옆집에서 마주쳐버린 로맨스 웹툰
(나같은 사람들한텐 절대 있을 수 없는 일이네 ㅋㅋ 안심이다 ㅎㅎ)
그냥 적당히 달달하고 안 오글거리고 전개 안 답답해서 볼만함


네이버 띵작 중 하나인 ‘방백남녀’ 작가의 신작
겁나 착하게 살던 억울하게 살인죄를 뒤집어씌움 당하고 감옥에서 나온 이야기
작가 특유의 몰입도 높은 전개방식이 너무 좋음.
벌써부터 살짝 띵작냄새 나서 매우 기대하고 있다.


너무나도 시원시원한 다크 히어로 웹툰ㅋㅋㄹㅇㅋㅋㅋ 원래는 그저 조용했던 학생이 생물을 터뜨려 죽일 수 있는 초능력을 갖게 되는데,
하필 사람한테만 그 초능력이 안 통함.. 근데 외계인들이 쳐들어왔네? 이런 스토리임
보통 초능력 히어로 이런 애들 보면 무슨 정의감 같은 것 때문에 사람도 안 죽이고,
개 답답 고구마 전개도 많은데 이건 그런 게 별로 없음 겁나 시원시원해서 너무 좋음 추천추천


독특한 미래기술들에 대한 여러가지 아이디어를 펼쳐내는 웹툰
금요일 같이 하나하나 독립적인 에피소드를 전개하는데 신선해서 볼만하당


고삼무쌍 재밌게 봤다면 이것도 무조건 재밌음
강호의 1인자 주인공이 탈모를 고치기 위해 노력하는 웹툰임 ㅇㅇ 설명에서 느껴졌듯 개그 무협 스토리다..
중간중간 빵터지는 개그랑 캐릭터들 컨셉이 재밌다.
그와중에 스토리는 계속 이어지는 것도 신기함


이 작가님 ‘연애학’도 정말 재밌게 봤음..이 작품도 뭐랄까 인간의 감정? 이런 걸 이해하고 공감하기 쉽게 잘 풀어나가면서
특유의 몰입도 높은 나래이션이 담긴 전개방식을 쓰시는 듯
일진과 찐따의 애매한 위치에 있던 주인공이 질나쁜 일진 취급을 받게 되면서 벌어지는 일들을 보여주는데 누가 나쁘고 누가 착하고 이런 이분법적인 방식으로는 접근하기 어려움
이런 작품을 제대로 보기 시작하면 진짜 재밌다. 추천함.


역시나 로맨스 웹툰 ㅎㅎ 평범한 여주인공이 8년째 짝사랑 하는 남사친이 있는데,
갑자기 집안의 결혼주선으로 한 연하남과 부부가 되려함
근데 연하남이 나쁘지만은 않네…? 같은 스토리를 가지고 있다.
시시콜콜하게 힐링되는 로맨스 드라마를 보는 느낌으로 볼만하당

[끝]

2020 네이버 웹툰 추천 ) 목요일”의 16개의 댓글

답글 남기기